이름
 
경남여성인권지원센터
날짜
 
2021-06-28 11:55:34
조회
 
20
제목
    포항서 여중생 대상 성매매 강요·성매수 27명 무더기 검거(종합)


(포항=연합뉴스) 손대성 기자 = 경북 포항에서 여중생에게 성매매를 강요하고 집단 폭행한 사건과 관련해 경찰이 수사를 확대해 27명을 추가로 검거했다.

포항북부경찰서는 여중생에게 조건만남을 강요한 혐의(아동·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)로 A씨 등 3명을 구속하고 9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28일 밝혔다.

또 여중생을 상대로 성매수를 한 혐의로 B씨 등 15명을 불구속 입건했다.

A씨 등 12명은 올해 1월부터 4월까지 가출한 여중생에 편의를 제공한 뒤 이를 빌미로 조건만남을 강요하고 성매수남들에게 알선한 혐의를 받고 있다.

이들은 조건만남을 통해 대금 15만원을 받으면 5만원을 여중생에게 주고 10만원을 가로챈 것으로 나타났다.

B씨 등 15명은 '조건 만남' 앱을 이용해 여중생을 상대로 성매매를 한 것으로 나타났다.

경찰 관계자는 "성매수남 직업군은 회사원 등 다양하며 모두 범행을 인정하고 있다"고 말했다.

경찰은 지난 5월 여중생에게 성매매를 강요하고 집단 폭행한 사건이 불거진 뒤 수사하는 과정에서 이들의 범행을 추가로 밝혀냈다.

정흥남 포항북부경찰서장은 "청소년들의 안전한 생활을 위해 앞으로도 조건만남 등 불법 성매매 근절을 위해 노력하겠다"고 말했다.

보도일자: 2021.06.28
출 처: 연합뉴스